Come and Gone

스마트 아줌마 (한국어), My note, Smart Ajumma (English)

Recent heat waves have lasted almost one month in South Korea. We had to endure the tropical nights. In this heat I sank into a state of torpor. I must confess, I couldn’t do anything during last one month include blogging. But there’s an end to everything and I finally could smell a bit of ‘autumn’ from the wind during the last weekend. No more heat waves and I don’t need to endure and worry about the tropical nights anymore. Autumn has come at last I see, smell and feel.

Screen Shot 2016-08-29 at 2.51.17 PM.png

Seoul, 27/08/2016

And I got a new idea to start as a part of my personal research project from this September. (I know there’re so many things that I tried to do last few months and I finally found this idea as a new project that I will be doing for next few months) I will connect two different time and spaces through using digital mobile devices or social media. This will be about a Korean woman who lived a life of extreme ups and downs. I will explain more about this new project in the next blog post.

Autumn has come at last and hot summer has gone.

Advertisements

Ajummas are in Live Photo

Digital Ppal-let-ter Project /디지털 빨래터 프로젝트 (Creative Project), 스마트 아줌마 (한국어), My note, Smart Ajumma (English)
Music credit: Peppertones, ‘For all dancers’ (less than 5 seconds, looping)

I just played with the keynote to create a live photo video for this blog. All the videos are made with (include Digital Ppal-let-ter project) photos and keynote. This looping live photo video reminds me a rhizome movie (by Adrian Miles) that we’ve learnt at RMIT almost 10 years ago. I’m thinking to create short video clips (like this) through using keynote, live photo and maybe photo collage.

 

요즘

스마트 아줌마 (한국어), Smart Ajumma (English)

블로그가 조용하다. 쓸거리는 머릿속에 많은데 바쁘다는 핑계로 글을 못올리고 있다. 사실 이번주에 포스팅하려고 했는데 월요일부터 팔을 다치는 바람에 지금도 아이폰으로, 한손으로 타이핑 하는중!

image

다음주에 아줌마에 관련된 포스팅 바로 올라옵니다! 판타스틱한 오월의 하늘을 마음껏 즐기시길!!!!

아줌마는 강하다

스마트 아줌마 (한국어)

시장에 가면 다양한 사람들의 활기찬 삶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호주에서도 그리고 서울에 있을때도 주말마다 시장에 가는 일이 일과가 되어버릴 정도로 저는 시장에 가는 걸 좋아합니다. 특히, 아줌마에 대한 연구를 시작하면서 시장에 가면 많은 아줌마들을 만나뵐 수 있다는 이유로 더 자주 가게 되었습니다. 소리소리 지르며 물건을 파는 아줌마, 좀 더 나은 흥정을 위해 목소리를 높이며 실랑이를 벌이는 상인 아줌마와 물건을 사려는 아줌마, 계산기나 주문서 없이도 수많은 사람들의 주문을 받아 척척 잔치국수를 내주는 포장마차 아줌마, 무거운 짐을 양손에 들고도 씩씩하게 걸어가는 아줌마 등등.

지난 수년동안 한국의 역사와 함께하며 아줌마들은 한국의 경제발전에 큰 힘이 되었습니다. 물론 지금도!

억척스럽게 물건을 팔고 또 가족들을 위해 양손가득 장을 보고 한 푼 이라도 아끼기 위해 실랑이를 벌이면서 아줌마들은 그렇게 살아갑니다.

Screen Shot 2015-12-20 at 9.03.37 PM

Screen Shot 2015-12-20 at 9.03.14 PM

Screen Shot 2015-12-20 at 9.03.49 PM

Screen Shot 2015-12-20 at 9.03.43 PM